즐겨찾기 추가 2023.03.20(월) 20:42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K리그의 힘’ 전북, 아시아클럽 랭킹 1위
2023년 01월 30일(월) 09:45
‘K리그의 힘’ 전북, 아시아클럽 랭킹 1위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프로축구 전북 현대(이하 전북)가 아시아클럽 랭킹 1위에 올랐다.

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IFFHS)은 지난 25일 2022년 전 세계 프로축구클럽 랭킹을 발표했다. 전북이 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2022년 환산점수 165점을 획득한 전북(42위)에 이어 아시아에서 세계랭킹이 두 번째로 높은 팀은 121점의 울산 현대(99위)다.

2021년 IFFHS가 발표한 랭킹에선 2020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우승을 차지했던 울산이 전북에 앞서 아시아 랭킹 1위였다. 1년 사이 두 클럽의 순위가 뒤바뀌었다.

전북은 바로 직전 시즌 때 리그 준우승에 그쳤지만, 2009년부터 무려 9회나 리그 우승컵을 들어올린 강팀이다. FA컵 통산 5회 우승 기록도 있다. 지난 2022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에 가장 많은 국내 대표 선수(6명)를 배출한 팀이기도 하다.

최근 공격적인 영입으로 전북은 다가오는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일찌감치 김상식 감독과 재계약을 마친 것을 시작으로 '검증된 미드필더' 아마노 준을 울산에서 깜짝 영입했다. 여기에 장신 수비수 정태욱까지 대구FC에서 데려왔다.

또 유럽에 진출했던 이동준을 영입하며 공격력 보강에 힘썼다. 그리고 김건웅, 정민기, 오재혁, 이수빈 등도 합류했다.

전북은 지난 10일 ACL 우승 경험을 가지고 있는 브라질 공격수 하파엘의 영입 소식까지 들려줬다.

비시즌을 보내고 있는 전북은 2023년 시즌 리그 정상 탈환을 위해 전지훈련 장소 스페인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한편 IFFHS가 공개한 2022년 전 세계 프로축구리그 순위에 따르면, K리그가 18위에 올랐다. 이는 지난해 22위에서 4계단이나 오른 수치이자, 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순위다.

K리그는 2011년부터 12년 연속으로 IFFHS 선정 아시아 1위 자리를 지켰다.

K리그의 2022년 환산점수는 525.25점(18위)이다. 일본 J리그가 402점(30위), 사우디아라비아의 사우디 프로페셔널리그가 352.75점(40위), 우즈베키스탄 슈퍼리그가 297점(57위)으로 뒤를 이었다.
오승택 기자 sisatotal@hanmail.net
전남드래곤즈, 잇앤핏과 후원 업무협약 체결!
제주유나이티드, 서울FC 상대 승리의 영점 잡고 첫 승 정조준
제주유나이티드, 3월18일 봄 맞이 어린이.커플.가족 이벤트 개최
전남드래곤즈, 4R 김포와의 홈경기에서 연승 노린다
광주FC 주주정보 업데이트 하고 관람권 받으세요
제주유나이티드 U-18팀, 산하 유소년팀 최초로 국제대회 참가
제주유나이티드, 구자철 선수 K리그 100G 출전 달성
제주유나이티드 FC, ‘나도 ♥ 제주도’고향사랑기부 응원
제주유나이티드, 또 다른 전설의 시작 구자철 K리그 100G 출전 금…
전북현대모터스FC '분위기 반전을 노린다!'
전남드래곤즈, 정신력 무장! 서울이랜드 원정 떠난다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재옥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 :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180번길 12, 9층 | 전화 : (062)524-1600 | 전북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제주도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경면 고조로 124(고산리)|전화 : (064)772-29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