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3.02.07(화) 20:36
시사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관광 스포츠
광주
광산구
동구
서구
남구
북구
광주시 광산구, 5‧18 사적지 지정 포럼 개최

“광산경찰서, 광주송정역 생생한 5‧18 현장”

2022년 12월 06일(화) 17:08
광주시 광산구, 5‧18 사적지 지정 포럼 개최
[시사종합신문 = 오승택 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박병규)가 6일 오후 구청 7층 윤상원홀에서 ‘5·18 사적지 지정을 위한 포럼’을 열고, 광산구의 주요 5‧18민주화운동 현장에 대한 생생한 증언을 청취했다.

지난해 두 차례에 걸친 토론회에 이어 마련된 이날 포럼에서는 광산구 내 5‧18 민주화운동 관련 장소 및 사건을 집중 조명하고, 사적지 지정을 위해 수집‧정리한 자료를 공유했다.

이날 포럼은 광산구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위원장 장헌권 목사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임남수 전남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강사가 광산구 5‧18 사적지 지정 필요성에 대해 발제했다.

특히, 광산구 내 사적지 후보로 거론되는 7개 장소 중 당시 여성 5‧18 민주화운동가가 구금되었던 광산경찰서를 비롯해 시위군중 집결지인 광주송정역에 관한 증언을 듣는 시간이 마련됐다.

광주송정역에서 시민대표 연설자로 나섰던 이성남 씨를 비롯해 실제 광산경찰서에 구금됐던 차명숙‧박영순 씨가 차례로 나서 당시의 상황, 그날의 기억 등을 전했다. 차명숙 씨는 5‧18 가두방송 진행자, 박영순 씨는 5‧18 당시 도청 내 방송 등을 했던 대표적인 여성 5‧18 운동가로 꼽힌다.

녹두서점의 운영자이자 전 오월어머니집 관장인 정현애 씨, 주남마을 총격사건 생존자인 홍금숙 씨와 5‧18민주화운동 마지막 가두방송을 했던 이경희 씨도 광산구 5‧18 현장에 관해 증언했다. 포럼을 지켜본 오월 관계자와 시민들이 위로의 의미로 증언자를 안아주는 시간도 가졌다.

한편, 광산구 관계자는 “5‧18을 직접 겪었던 목격자들의 증언을 통해 광산구 또한 80년 5월의 중요한 역사적 현장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그동안 수집한 자료와 증언 등을 바탕으로 광산구 내 민주화운동 사적지 지정을 위한 구체적 절차를 추진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기자이름 오승택 기자
이메일 sisatotal@hanmail.net
오승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시 광산구, 공유센터 운영 주민 선호도조사 실시
광주시 광산구, 노사상생 동반성장 컨설팅 지원사업 추진
광주시 광산구 동 지사협, 복지사각 발굴 지원‧생명사랑 교육…
광주시 광산구, 봄철 산불방지 종합대책 추진
광주시 광산구, 통합사례관리 업무 공유 간담회
광주시 광산구 우산동, 찍으면 장수하는 ‘행복한 장수사진관’ 운…
광주시 광산구, 농식품부 시설원예 스마트팜 사업 공모 선정
광주광역시 광산구, 제2기 청년정책위원회 위촉
광주광역시 광산구, 22번째 명예동 특별한 마지막 주민과의 대화
광주시 광산구, 정월대보름행사 개최
광주시 광산구, 전기차 충전시설 첫 현황 조사 실시
    

회사소개회원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공지사항고충처리인제도인터넷신문 윤리강령
발행처 : 시사종합신문 | 등록번호 : 전남 아-00399 | 발행/편집인 : (주)시사종합신문 | 발행일 : 2011.03.16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재옥
발행소 : 전라남도 순천시 성동2길 24(동외동) | 전화 : (061)746-2222 | 기사제보 : sisatotal@hanmail.netsisanews24@naver.com
광주 : 광주광역시 북구 금재로 36번길 47-8, 5층 | 전화 : (062)524-1600 | 전북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번영로 263(성덕동)|전화 : (063)214-4300
제주도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경면 고조로 124(고산리)|전화 : (064)772-2900
[시사종합신문]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수 있습니다.